터프한 북극곰님께 민짱이 산다

안녕하세요 북극곰님.
블로그 들어왔다가 엄청나게 많은 댓글을 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별거없는 은둔(?)의 블로그인데 "대단대단, 와와" 하시며 댓글을 달아주셔서 몸둘 바 를 모르겠습니다.
그정도로 대단한건 없는데.. 너무 감사드리고 부끄럽고 막막 그렇습니다.

댓글이 너무 많아서 일일이 답글을 못드려 이렇게 페이지를 채워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응원에 힘입어 더욱더 블로그 활동을 신나게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글마다 달아주신 댓글과 정성에 감복하며 영월에서 옥수수가 오는 날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